한국디지털뉴스 종합일간신문
2017년08월23일수요일
                                                                                                         Home > 사회
  해군 최초 여군 함장·고속정 편대장 탄생
기사등록 일시 : 2017-06-19 21:26:52   프린터

해군, 소해함 함장에 안희현 소령, 고속정 편대장 안미영 소령 선발

 

                         ▲안희현 소령(왼쪽·해사57기)과 안미영 소령(사후98기). (사진=해군)

 

1945년 해군이 창설된 이후 최초로 여군 함장과 고속정 편대장이 탄생한다. 화제의 주인공은 안희현 소령(해사57기, 37세)과 안미영 소령(사후98기, 37세)이다. 

 

해군은 최근 전반기 장교보직심사위원회에서 여군 안희현 소령을 소해함인 고령함의 함장으로, 안미영 소령을 321고속정 편대의 편대장으로 선발했다. 2001년 여군 장교가 처음으로 함정에 배치된 이후 16년만이다.

 

대한민국 해군의 첫 여군함장으로서 해군역사에 이름을 새기게 된 안희현 소령은 지난 6월 7일부터 23일까지 해군교육사령부에서 함장 보직전 교육과정을 받고 있으며 오는 8월 초 고령함 함장으로 취임한다. 현재는 합동군사대학교에서 교육통제장교로 근무하고 있다. 

 

안희현 소령은 1999년 해군의 첫 여자 해군사관생도로 입교해 해군장교의 길을 걷게 됐다. 2003년 임관 이후 구조함 항해사, 구축함 유도관, 초계함 작전관, 호위함 전투정보관, 2함대 전비전대의 대잠전술반장과 정보작전참모, 상륙함 부함장 등의 보직을 거치며 함장으로서 필요한 전문지식과 경험을 쌓았다. 

 

안희현 소령이 지휘하게 될 소해함은 적이 부설한 기뢰를 탐색·제거하는 함정이다. 평시에는 주요항만과 해상교통로 해저에 있는 장애물을 탐색하고, 해양재난 사고 발생 시에는 해저에 가라앉은 선박의 선체를 탐색하는 임무를 수행한다. 해군은 천안함 피격사건 이후 작전 즉응태세를 높이기 위해 진해가 모항인 소해함을 동·서해 전방함대에 정기적으로 전개시키고 있다. 출동기간 만큼 소해함 승조원들은 가족과 장기간 떨어져 임무를 수행하게 된다.

 

한편, 안 소령은 남편도 해병대 장교로 근무하고 있는 부부군인이다. 해병대사령부 정보상황실장 직책을 맡고 있는 남편 신주호 소령(해사 56기, 37세)은 안 소령의 해군사관학교 1년 선배이다.
 
안 소령은 “대한민국 해군의 첫 여군 함장으로 임명됐다는 자부심도 크지만 나의 지휘능력이 여군 전체의 능력을 평가하는 기준이 될 것이라는 부담에 어깨가 무겁다”면서도 “사관학교에 입교한 순간부터 지금까지 ‘처음이라고 두려워하지 말자’라는 신조로, ‘여군’이 아니라 적과 싸워 우리의 바다를 지키는 해군장교로서 근무해 왔다. 함장으로 취임하면 부여된 임무는 100% 완수하고 싸우면 반드시 이기는 부대를 만들기 위해 혼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해군 최초 여군함장으로서의 각오를 밝혔다.   

 

여군 최초로 고속정 편대장으로 선발된 안미영 소령은 해병대 병장 출신 아버지와 해군 병장 출신인 작은아버지의 영향을 받아 대학졸업 후 해군장교를 지원, 2003년 해군사관후보생 98기로 임관했다. 이후 구축함 전투체계보좌관, 상륙함 갑판사관, 함대 지휘통제실 당직사관, 전투전대 훈련관, 고속정 정장, 초계함 부함장, 부산기지전대 정작참모 등의 보직을 거쳤다.

 

안미영 소령은 7월 초 편대장 보직전 교육을 받은 후 7월 중순경 3함대 예하 321고속정편대장으로 취임, 부산항만 방어와 남해 경비임무를 수행할 예정이다.

 

안미영 소령은 “대위 때 고속정 정장 직책을 수행한 경험이 있어 어려운 점은 없다. 임무를 잘 수행할 자신이 있다”며 “부하들로부터 믿고 따를 수 있는 지휘관으로 인정받고 싶다. 전투전문가로서 대한민국의 바다를 철통같이 지켜내겠다”고 편대장으로서의 각오를 밝혔다.

 

한편, 안미영 소령은 해군 내에서 남매장교로 잘 알려져 있다. 안 소령의 남동생 안승화 소령(35세)은 2001년 해군사관학교 59기로 해군에 입대해 현재 2함대 소속 호위함인 경기함의 작전관으로 근무하며 서해바다를 지키고 있다.

 

해군이 이번에 여군을 함장과 고속정편대장으로 임명한 것은 그동안 여군들이 전투전문가로서의 역할을 다 해왔고, 군사 전문교육과 직위경험을 통해 해상지휘관으로서의 능력을 충분히 발휘할 수 있기 때문이다.

 

6월 기준으로 해군의 여군 인력은 장교 정원의 7.6%, 부사관 정원의 5%를 유지하고 있으며 특수전(UDT)·잠수(SSU)·잠수함 등 일부 특수분야를 제외한 해군의 많은 분야에서 여군이 전투전문가로서 영해수호의 일익을 담당하고 있다.


유태균 기자
기자의 전체기사보기
번호 제목 작성자 기사등록일
15072 소방방재 훈련 및 심폐소생술 교육 시행 정승로 기자 2017-08-23
15071 한명숙 전 총리 만기 출소...추징금 8억 8천만원 이정근 기자 2017-08-23
15070 한국 나우루 간 인터폴 국제공조수사 국내 송환 김형근 기자 2017-08-22
15069 국토부,첫 노사정 간담회 의견 수렴 유태균 기자 2017-08-22
15068 사회취약계층을 위한 숲해설프로그램 제공 정승로 기자 2017-08-22
15067 “대학 2학기 국가장학금 2차 신청 하세요” 김형근 기자 2017-08-22
15066 방송사 재허가 때 보도 제작 중립성 심사 이정근 기자 2017-08-22
15065 ‘을지연습’전국 실시…48만명 참여 정승로 기자 2017-08-21
15064 인허가 신고 늑장처리 시 자동처리 간주 정승로 기자 2017-08-21
15063 육아휴직 첫 3개월 급여 2배 인상 유태균 기자 2017-08-21
15062 식약처“살충제 계란, 인체에 큰 문제 없다” 김형근 기자 2017-08-21
15061 김병욱 의원,한국관광공사 스타트업 베끼나? 이정근 기자 2017-08-21
15060 활빈단,이승만 초대 대통령 본받아 대마도반환요구 이정근 기자 2017-08-19
15059 활빈단,을지프리덤가디언(UFG)성공 기원 촉구 이정근 기자 2017-08-19
15058 국산 수입 계란 안전성 확보 전반적 제도개선 추진 정승로 기자 2017-08-18
15057 식약처,계란 난각 표시 생산자명 확인 등 당부 유태균 기자 2017-08-18
15056 국민 추천 도서로 만든 ‘대통령의서재’공개 정승로 기자 2017-08-18
15055 농림부,독개미 국내유입 막아라 김형근 기자 2017-08-18
15054 한미 FTA 공동위원회 특별회기 서울 개최 이정근 기자 2017-08-18
15053 문재인 대통령 취임 100일 기자회견 김형근 기자 2017-08-18
  1  2  3  4  5  6  7  8  9  10   
이름 제목 내용
 
 
글로벌 활동을 꿈꾸..
  산사(山寺)는,한국불교 문인들의 고향이..
  이순신장군은 청백리?
  나홀로소송은 어떻게 해야하나?
  인터넷신문 등록요건 반대 자유 침해 우..
  정몽구 회장,대법원 판결 겸허히 수용해..
  소년 급제 이준석,새벽 술 마시고 고자질..
  구제역 확산 일로, 적극적 대응책 마련을..
  꽃동네 진실을 조작한 추적 60분 KBS TV ..
  희망을 갖고 살아가는 노비구승.노비구니..
  상지대학교 사학비리 책임자 김문기 총장..
  의경부대내 가혹행위,성추행 범죄 여전히..
  전교조,전임자 복귀 보다 법개정이 우선..
  철도노조 파업,노사관계 정부와 코레일 ..
  여당 서민 등골 빼서 부자들 주머니 채워..
  "수사권 기소권 없는 세월호 특별법 반대..
문재인 대통령 베를린 쾨르..
평화 구상을 환영한다.한반도 평화..
북한 ICBM 발사 성공 주장..
문 대통령은 한-미-일 정..
소형 무인기 제작,북한에 ..
합동참모본부가 지난 9일 강원도 ..
’사드’논란 중단해야
미국이 주한 미군과 한국 국민의 생..
북한군 4.15 열병식 분석 ..
다른 대안 없다. 정부는 국방 및 안..
참된 훈육(訓育)을 위한 7..
안병일〔한국스카우트 서울남부연..
가요무대의'천년지기'의 ..
한국디지털뉴스 김여진 기자 = 가..
가요무대'유진표',원조'천..
성인가요계에서 불후의 명곡으로 손꼽히는 '천년지기'..
제4회 가톨릭영화제 홍보..
제4회 가톨릭영화제 공식 홍보대사..
암 치료를 위한 새로운 면역 ..
미래창조과학부(장관 최양희) 기초연..
수술 없이 종양 제거‘스마트..
한국디지털뉴스 이정근 기자 = 외..
여수백병원 수술 없는 오십견..
새로운 어깨힘줄 이전 치료법 개발 2017년 3월 ..
해수욕장 안전관리 감사-어느..
신원을 구체적으로 밝히지 않은 한 시민이 여름철 해..
여성의용소방대 화재예방 펼..
국제시장 및 부평시장 일대 화재예방캠페인 펼쳐 &nb..
군산해경 사랑 나눔
보건복지부에서 주관하는 이달의 나눔인 정부포상에 ..
김선호 찾읍니다
김선호(13세) 남자      당시나..
이경신씨 찾읍니다
이경신(51세) 남자     ..
김하은을 찾습니다
아동이름 김하은 (당시 만7, 여) 실종일자 2001년 ..
강릉 주문진 자연산 활어 인..
동해안을 찾기전에 미리 동해안 자연산 제철 활어를 ..
국민 생선회 광어(넙치) 영양..
양식산 광어는 항노화, 항고혈압 기능성 성분 탁월&nb..
<화제>온 동네 경사 났..
화제 94세 심순섭 할머니댁 된장 담는 날 산 좋고 ..
뽀로로가 아이들의 운동습관..
아파트에 거주하는 가구들이 증가하면서 성장기 아이..
별나무
별나무 아세요?감을 다 깎고 보면주홍 별이 반짝인다..
중부소방서 지하 현지적응훈..
부산 중부소방서(서장 전재구)는 22일 오전 KT중부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