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디지털뉴스 종합일간신문
2019년01월22일화요일
                                                                                                         Home > 종합
  증거와 입증
기사등록 일시 : 2018-12-26 11:45:03   프린터

부당(不當) 사익(私益) 추구(追求)는 탐욕적(貪慾的) 범죄행위(犯罪行爲)다.

 

검찰과 법원이 결정을 한다. 다수 국민은 기대하지만 아직도 결정이 미덥지 못하다. 억울하다 말하는 사람들이 많다. 공감할 수 있는 결정이 왜 이리도 힘들까 상당수 약자들은 분노한다. 정의 공정 아니더라도 상식 양심은 있어야 한다 말 못하고 침묵한다.

 

법도 없는 판결도 있다. 그런 시절이 너무 길었다. 아직도 멀었다. 장차 권력 집단이 인간을 돕는 날이 있을까 우려가 크다. 법이 아닌 국가 훈령이나 기업 내부 규약에 근거하여 판결이 이루어지는 사례가 드러나 무심한 국민에게 알려 지고 있다. 억울한 국민이 양산되었음에도 선량한 국민은 알고 싶어 하지 않았다. 평범한 국민이 모르는 요지경 세상이 늘 있어 왔다. 국민과 소외된 검찰과 법원은 너무도 폐쇄된 사회다. 법은 최소한의 상식적 양심적 삶이어야 한다. 앙심(怏心)이다.

 

법을 잘 모른다. 국민은 법이 어렵고 힘든 일이 된다. 국가 권력이 적폐를 쌓으며 바로잡아 주지 않는다. 검찰과 법원이 농단을 일 삼으며 조직 이익에 몰두하기 십상이다. 법을 권력 집단과 아류에게 유리하도록 오판하는 일이 비일비재하다. 신묘(神妙)하다.

 

사람들은 말한다. 살면서 송사에 휘말리지 말라 했지만 살다 보면 검찰에 ‘죄를 벌해 달라’ 문의할 때가 있다. 모두 “증거 불충분” “혐의 없음”이란 통지서를 받은 경험이 있다. 설명도 없다. 그저 통지서 한 장 받아 들고 사람들은 말한다. 답답하다. 참담하다. 이해할 수 없어 분노가 치민다. 그래서, ‘유전무죄 무전유죄’가 아주 쉽게 떠올라 억울하다. 우울(憂鬱)하다.

 

사람들은 말한다. 살면서 재판을 받을 때도 있다. 상식도 아니고 증거도 없는 재판 판결문을 받아 들면 무엇에 기대여 살아야 하나 막막하기만 하다. 대부분 당사자가 증빙자료를 통하여 입증해야 하는 책임이 있다하여 부단히 노력하지만 채택되는 증거는 실로 많지 않다. 판결문을 보아도 왜 증거가 채택되지 않았을까 이유를 알 수 없다. 분기탱천(憤氣撑天)이다.

 

증거 위조, 조작, 배제 행위가 이루어지고, 사법 판단이 왜곡되고 있다. 정상적이고 공정한 법집행 행위가 이루어지고 있다 믿고 싶다. 하지만, 결정을 보면서 증거 위조, 조작, 배제 행위가 있었다고 의문이 든다. 남용(濫用)이고 오용(誤用)이다.

 

정의는 살아 있다. 법은 만인 앞에 공정하다. 마음으로 인정할 수 있고, 공감할 수 있는 법 집행이 이루어지고 있다. 검찰이 조서를 정의롭게 쓰고, 법원이 판결문을 공정하게 쓴다 염원한다. 다수 국민이 양심으로 받아들일 수 있는 올바른 결정을 진심으로 기대한다.

 

매듭과 흔적은 시간이 지나도 쉽게 잊혀 지지 않기 때문이다.


김형근 기자
기자의 전체기사보기
번호 제목 작성자 기사등록일
18135 활빈단,손혜원 집사재기"투기 의혹 증폭 이정근 기자 2019-01-20
18134 3.1절 제100주년 맞아 독립유공자 발굴 특별위원회 설치해야 정승로 기자 2019-01-19
18133 정부·지자체,비정규직 전면 정규직화로 생활안정하게 해줘야 이정근 기자 2019-01-19
18132 농림부,신선농산물 수출 지난해 12억8000만 달러 이정근 기자 2019-01-18
18131 천정배 의원,대한민국 참봉사대상‘지역발전공로대상’수상 이정근 기자 2019-01-17
18130 사회불안 야기 불법폭력조직 발본색원(拔本塞源) 엄단해야 이정근 기자 2019-01-16
18129 문재인 대통령,기업인과 대화 김형근 기자 2019-01-15
18128 활빈단,예천군의원에 의원직 사퇴와 함께 개명하라 이정근 기자 2019-01-14
18127 정부는 3.1절 제100주년 맞아 후손들 부끄럽지 않게 친일적폐청산 해야 이정근 기자 2019-01-13
18126 국방부,국방개혁 2.0 이정근 기자 2019-01-11
18125 문희상 의장, 의회외교활동자문위 위원 위촉 김형근 기자 2019-01-10
18124 헤럴드 일자리대상 시상식 이정근 기자 2019-01-09
18123 지상작전사령부 창설 부대기 및 준장 진급자 삼정검 수여식 김형근 기자 2019-01-08
18122 독립유공자 발굴에 정부가 발 벗고 앞장서야 이정근 기자 2019-01-07
18121 중앙재정 사상 최대 177조원 상반기 조기집행 정승로 기자 2019-01-04
18120 중기부,전국 기업 현장 찾아가‘지원 정승로 기자 2019-01-03
18119 병원내 흉기,난동 근절 법 즉각 입법 제정하라 이정근 기자 2019-01-02
18118 국토부,진도 해양복합관광단지 투자선도지구 집중육성 이정근 기자 2019-01-02
18117 나석주 의사 일본수탈 심장 겨눈 의거,순국 92주기 이정근 기자 2018-12-30
18116 국립외교원 2019 국제정세전망 정승로 기자 2018-12-27
  1  2  3  4  5  6  7  8  9  10   
이름 제목 내용
 
 
걸그룹'얼라이크, 여..
  한국스카우트연맹, 인성교육을 통한 참 ..
  학교와 청소년NGO활동의 상관성
  인간의 운명은 다 정해진 것인가?
  학교 내 청소년단체 활동의 필요성
  산사(山寺)는,한국불교 문인들의 고향이..
  이순신장군은 청백리?
  나홀로소송은 어떻게 해야하나?
  인터넷신문 등록요건 반대 자유 침해 우..
  정몽구 회장,대법원 판결 겸허히 수용해..
  소년 급제 이준석,새벽 술 마시고 고자질..
  구제역 확산 일로, 적극적 대응책 마련을..
  꽃동네 진실을 조작한 추적 60분 KBS TV ..
  희망을 갖고 살아가는 노비구승.노비구니..
  상지대학교 사학비리 책임자 김문기 총장..
  의경부대내 가혹행위,성추행 범죄 여전히..
경제 불황에 지방의원 지금..
기초자치 지방의원 환골탈태, 거듭..
청렴은 공정사회의 출발점
국립이천호국원장은 지난 3월 ..
헌병 70년 역사 사라져 군..
국방부는 병과 명칭 및 마크 변경..
한국청소년NGO의 조직역량 ..
안병일〔글로벌사이버대학교 뇌교..
혁신 그리고 경제번영
생산성 및 매출의 증가와..
청소년준거집단활동 발전방..
안병일 (한국스카우트 서울남부연맹 ..
일본 걸스밴드와 한국 워..
일본 걸스밴드 ‘브로큰 바이더 스크림’, 'BRATS', ..
천안문화재단,2018 송년음..
2018 천안송년음악회’가  29일 오후 5시 천안예..
세계문화예술축제"심사위..
세계문화예술방송진흥회(이사장 이..
한약 백출 항염증 효과 및 면..
국내 연구진이 한의학에서 사용되고 있는 한약 백출이 염증을 억..
어깨 건강 상식 백창희 원장]..
어깨 통증은 아내도 남편도 모른다..
씨앤팜,無고통 항암신약 시대..
체내에 독성을 끼치지 않는 최대 무독성 용량(NOAEL) ..
해수욕장 안전관리 감사-어느..
신원을 구체적으로 밝히지 않은 한 시민이 여름철 해..
여성의용소방대 화재예방 펼..
국제시장 및 부평시장 일대 화재예방캠페인 펼쳐 &nb..
군산해경 사랑 나눔
보건복지부에서 주관하는 이달의 나눔인 정부포상에 ..
김선호 찾읍니다
김선호(13세) 남자      당시나..
이경신씨 찾읍니다
이경신(51세) 남자     ..
김하은을 찾습니다
아동이름 김하은 (당시 만7, 여) 실종일자 2001년 ..
강릉 주문진 자연산 활어 인..
동해안을 찾기전에 미리 동해안 자연산 제철 활어를 ..
국민 생선회 광어(넙치) 영양..
양식산 광어는 항노화, 항고혈압 기능성 성분 탁월&nb..
<화제>온 동네 경사 났..
화제 94세 심순섭 할머니댁 된장 담는 날 산 좋고 ..
뽀로로가 아이들의 운동습관..
아파트에 거주하는 가구들이 증가하면서 성장기 아이..
별나무
별나무 아세요?감을 다 깎고 보면주홍 별이 반짝인다..
중부소방서 지하 현지적응훈..
부산 중부소방서(서장 전재구)는 22일 오전 KT중부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