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디지털뉴스 종합일간신문
2019년11월19일화요일
                                                                                                         Home > 종합
  기획(企劃)과 진영(陣營)
기사등록 일시 : 2019-10-21 08:17:48   프린터

기획(企劃)이 공모(共謀)는 아니다. 악의적 의도와 거짓이 있다면, 그 결과로, 독선적 교조적 진영에 빠져 폭력, 수탈, 살인이 자행된다면 기획은 음모(陰謀)이고, 공모이다.

 

일본이 악의적으로 기획되고, 전투 진영(陣營)을 강화하고 있다. 극우 일본인을 중심으로 폭력적 지배 행위가 기획되고 있다. 허구 ‘대동아공영(大東亞共榮)’을 외치며, 매년 막대한 전비를 투입하면서, 일본은 지금 전쟁 가능국가로 기획되고 있다. 우리는 알고 있다. 일본은 신풍특공대(神風特攻隊かみかぜとっこうたい)를 전쟁에 동원하고도 패배와 항복을 경험했다.

 

근대 역사적 사실을 보면, 폭력 지배 세력은 악의적 기획을 자행하였고, 진영을 나누어 목숨을 건 싸움을 벌였다. 사람 사는 곳에서 통상적으로 다 그랬다. 우리, 다수는 안타깝게도, 참혹하게도, 거짓으로 기획하지도 전투 진영에 속하지도 않는 사람들이다. 그 다수가 일방적으로 목숨마저도 잃는 희생을 치렀다.

 

우리, 다수는 믿고 희망한다. 시간이 지나면, 전쟁을 감행하는 진영 논리를 채우기 위한 악의적 기획은 붕괴 소멸된다. 우리, 다수의 안녕과 평화를 위해서 역사는 변화하고 발전해 왔다. 궁극적으로, 역사는 다수로 수렴되었다.

 

기획은 선택(選擇)이다. 진영은 경쟁(競爭)도 되고, 전쟁(戰爭)도 된다.

 

의도나 목적을 설정하고 어떤 일을 꾸미어 계획하는 과정에서 의도대로 목적 달성을 위해서 기획이 만들어 진다. 일상적으로, 의도와 목적이 다른 사람들이 모여 편을 나누어 대립하게 되는 과정에서 정치, 경제, 사회, 문화적으로 서로 대립하는 세력이 마주치면 경쟁이 되고, 군대가 진을 치고 주둔하고 있는 일정한 구역으로 대립하게 되면 목숨을 건 전쟁이 된다.

 

가진(have) 자와 못 가진(have not) 자 사이에, 일반적으로, 악의적 기획이, 폭력, 수탈, 살인 행위가 있었다. 부류(social category)와 집단(people group)이 폭력과 살인을 자행하는 진영으로 대립하였고, 부류와 집단이 권력(權力)과 금력(金力)을 독점하는 비정상 사회를 만들었다. 계층(societal class)과 계급(hierarchical rank)은 이질적 종교와 문화 사회를 만들어 전쟁을 치르고 있었고, 사람의 정체성을 극단적으로 왜곡시켰다. 그 결과로, 수 많은 국가(nation)로 나뉘었고, 민족 순수 집단(ethnic purity group)이 무너졌다. 지구 도처에서 전쟁이 멈추지 않는다. 우리, 다수는 지금 노골화된 악의적 기획과 수용할 수 없는 극단적 진영 속에 갇혀 있다. 사람이 무지하기 때문이다. 공포로 인하여 진실을 알고 싶지 않기 때문이다. 사람이 독선적 신념에 빠져 버렸기 때문이다. 병리적 자기 확신에 빠져 버렸기 때문이다.

 

생명(生命)은 ”유기체가 태어나서 죽을 때까지의 살아 있는 상태”라 정의하였다. 생명은, 사람으로서 ‘살아있는 상태’란, 안정, 풍요, 번창, 평안, 평화 상태 속에서 스스로 자유로운 삶을 영위할 수 있음을 의미한다. 기획이 진영으로 갈리고 전쟁을 치른다면, 살아 있어도 죽은 목숨이다. 연옥(煉獄) 이고, 지옥(地獄)이다.

 

다행히, 악의적 기획의 허구는 순간 순간 드러나고 있다. 다수가 거짓을 순간 순간 인지하기 때문이다. 다수가 독선적 공모 행위를 당당히 거부할 수 있기 때문이다. 천리안을 가진 다수가 악의적 기획을 버려 두지 않기 때문이다. 전쟁을 야기시키는 진영 논리는 거짓만으로 가려지지 않는다. 우리, 다수는 거짓을 가려내고 진실을 순간 순간 밝혀내고 있다. 음모 또는 공모가 세상을 지배하는 시대는 지나가고 있다. 몇 가지 이념에 빠지는 일도 사라지고 있다. 우리, 다수가 생명으로, 사람을 위한, 사람이기 때문이다.

 

의도와 목적의 올바르고 공정한 선택은 중요하다. 사람을 위한 선택이어야 한다. 우리, 다수는 악의적 기획과 전쟁을 감행하는 진영이 사라진 사회 속에서 사는 사람이어야 한다.


김형근 기자
기자의 전체기사보기
번호 제목 작성자 기사등록일
18496 인천공항,세계 3대 초대형 허브공항 된다 정승로 기자 2019-11-19
18495 노동부 주 52시간제 中企에 계도기간 부여 김형종 기자 2019-11-18
18494 순국선열의 애국애족정신 기리자! 이정근 기자 2019-11-17
18493 외교부-대한적십자사간 업무협력약정 체결 정승로 기자 2019-11-15
18492 故 박정희 대통령 탄신 102주년 조국근대화 업적 재조명하자 이정근 기자 2019-11-14
18491 10월 취업자 41만9000명..고용률 23년만에 최고 김형종 기자 2019-11-13
18490 활빈단,김일성 별장복원 반대 북핵폐기 호국 안보시위 이정근 기자 2019-11-12
18489 문 대통령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상생협력 강화 정승로 기자 2019-11-12
18488 문 대통령 남은 임기 국민위해 소임 완수 정승로 기자 2019-11-11
18487 문 대통령 임기반환점 경제올인 국민대통합 민흥 시대 열어야 이정근 기자 2019-11-08
18486 활빈단,검찰 성남지청에 김일성배지 단 공연자등 고발 정승로 기자 2019-11-07
18485 강경화 장관,크라크 미 국무부 경제차관 등 동아태차관보 접견 김형근 기자 2019-11-07
18484 국가경쟁력 순위 지속 상승 김형근 기자 2019-11-07
18483 문희상 국회의장,동경 한국학교 관계자들과 면담 김형종 기자 2019-11-06
18482 대통령“RCEP 타결,세계 최대규모 자유무역 시작 김형종 기자 2019-11-05
18481 문 대통령-아베 총리,단독환담 이정근 기자 2019-11-04
18480 한 아세안 특별정상회의 KOICA 교류 활발 캄보디아 김형종 기자 2019-11-04
18479 활빈단,슈리성 방화범 한국인 이라는 日혐한 망발 작태 규탄 이정근 기자 2019-11-01
18478 감사원의 역할과 청렴 국가 지향해야 이정근 기자 2019-11-01
18477 활빈단,北미사일 발사 도발 규탄 이정근 기자 2019-10-31
  1  2  3  4  5  6  7  8  9  10   
이름 제목 내용
 
 
헤이유 4인조 걸그룹..
  新맹모삼천지교 정신과 자세 교훈삼고 실..
  공평하고 공정한 사회구현 말보다 실천 ..
  느슨한 공직기강 바로잡고 쇄신해야
  진정한 아나바다 운동 생활화 교훈삼고 ..
  유엔의 날(UN day)을 맞아
  우리모두 함께 이몽룡의 시 한수를 생각..
  외교부 기강해이해진 직원 재발방지대책 ..
  단기4352년 개천절(開天節)을 맞아
  가을은 천고마비의 계절이자 독서의 계절..
  지난 역사는 우리의 미래에 대한 보배 교..
  HWPL,9·18 평화 만국회의 제5주년 기념..
  추석 솔선수범하여 "김영란法“ 법제정 ..
  아름다운 가을산행,먼저 자연을 생각해야
  원전기술 국가성장동력으로 전환 추진해..
  지방정부 지역화폐발생 신중해야 하고 사..
美,대통령 가운데 한국서 ..
한국인들에게는 경천동지(驚天動地)..
공포 공허 공황
공포(恐怖)로 폭행하여 공황(恐惶)..
공무원이 민원인 무시하면,..
공무원이 민원인 무시하면, 공무원..
문재인 정부 N포세대(청년..
대한민국 젊은이가 꿈과 희망을 가지..
정부 경제규모에 걸 맞는 ..
만일에 외환사태 예방위해 교역국..
한 일 관계 정상화 시급한 ..
한.일 관계 적신호, 양국의 국익 ..
서울국제조각페스타 2019..
  ▲양형규작가 작품이미지 조각페스타2019 ..
활빈단,문화재 화재예방 ..
  일본 오키나와에 있는  500년 전에 지..
청화백자 명인 옥재 윤상..
청화백자 명인 옥재 윤상길은 오는 15일부터 31일까지..
난치성 식도암, 치료 표적 유..
식도 암인 식도편평상피세포암의 ..
강동경희대병원,파킨슨병 건..
강동경희대학교한방병원(원장 남상수)은 오는 24일 통합뇌질환학..
강동경희대병원,개원 13주년 ..
강동경희대학교병원(원장 김기택) 뇌신경센터는 오는 19일 오후 ..
해수욕장 안전관리 감사-어느..
신원을 구체적으로 밝히지 않은 한 시민이 여름철 해..
여성의용소방대 화재예방 펼..
국제시장 및 부평시장 일대 화재예방캠페인 펼쳐 &nb..
군산해경 사랑 나눔
보건복지부에서 주관하는 이달의 나눔인 정부포상에 ..
김선호 찾읍니다
김선호(13세) 남자      당시나..
이경신씨 찾읍니다
이경신(51세) 남자     ..
김하은을 찾습니다
아동이름 김하은 (당시 만7, 여) 실종일자 2001년 ..
강릉 주문진 자연산 활어 인..
동해안을 찾기전에 미리 동해안 자연산 제철 활어를 ..
국민 생선회 광어(넙치) 영양..
양식산 광어는 항노화, 항고혈압 기능성 성분 탁월&nb..
<화제>온 동네 경사 났..
화제 94세 심순섭 할머니댁 된장 담는 날 산 좋고 ..
뽀로로가 아이들의 운동습관..
아파트에 거주하는 가구들이 증가하면서 성장기 아이..
별나무
별나무 아세요?감을 다 깎고 보면주홍 별이 반짝인다..
중부소방서 지하 현지적응훈..
부산 중부소방서(서장 전재구)는 22일 오전 KT중부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