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디지털뉴스 종합일간신문
2019년10월17일목요일
                                                                                   Home > 보건의학
  돌발성 난청,치료해도 차도 없다면
기사등록 일시 : 2019-06-10 12:58:39   프린터

부제목 : 부제목 침 뜸 한약 추나 등 한방치료로 호전 가능 귀 주변 미세혈관 순환 촉진시켜 돌발성 난청 원인 제거

한국디지털뉴스 김형종 기자 = 돌발성 난청은 확실한 이유 없이 수 시간 또는 2-3일 이내에 갑작스럽게 청력손실이 발생하는 질환이다. 초기에 스테로이드 복용이나 고막주사를 많이 시행하게 되지만 이런 치료 이후에도 정상청력을 못 찾는 경우가 많다. 이때 대안이 될 수 있는 다른 치료법은 없을까? 강동경희대병원 한방이비인후과 김민희 교수와 함께 돌발성 난청의 증상 및 한방 치료법에 대해 자세히 알아본다.

 

갑자기 소리가 들리지 않는 돌발성 난청

돌발성 난청은 말 그대로 갑자기 난청이 온 상태로 의학적 정의는 ‘3일 이내에 3개 이상의 주파수에서 30dB 이상의 청력손실이 온 상태’다. 원인과 기전에 대해 확실하게 밝혀지지 않은 부분이 많지만 대개 염증과 미세혈관장애로 많이 보고 있다. 그래서 초기에 이 염증을 감소시키기 위해 스테로이드 치료를 많이 하게 되며 초기 일주일 이내에 받아야 효과가 가장 좋다고 알려져 있다.

 

스테로이드 치료해도 청력 돌아오지 않는 경우 많아

초기에 빨리 스테로이드 치료를 받았으니 다 좋아지길 바라지만 실제로는 그렇지 않다. 연구에 따라 다르지만 반 정도는 끝까지 청력이 부분적으로만 회복되거나 전혀 회복되지 않는다. 이 가운데에서도 나쁜 예후인자를 많이 갖게 되면 이 확률은 더 올라가게 된다. 나쁜 예후인자로는 고도난청(난청이 심할수록), 스테로이드 치료에 전혀 호전이 없었던 자, 60세 이상의 나이, 대사질환(당뇨, 고지혈증, 고혈압)등이 있다.

 

돌발성 난청, 침 뜸 한약 등 한방치료 효과 있어

스테로이드 치료 이후 호전이 덜 된 환자들이 택할 수 있는 치료방법은 많지 않다. 그 중 한방치료가 있다. 여러 연구에서 초기 스테로이드 치료 이후 청력 회복이 안 된 돌발성 난청 환자에게 침, 뜸, 한약 등의 한방치료를 시행하여 청력 및 어음명료도가 상승했음을 보고한 바 있다. Acupuncture for refractory chases of sudden sensorineural hearing loss. J Altern Complement Med. 2010;16(9):973-78.
 Oriental medical therapy for sudden sensorineural hearing loss. J Korean Oriental Med. 2009;30(4):169-78.
 환자 본인의 의사로 스테로이드 치료를 받지 않고 초기부터 침치료만 받고 청력이 회복된 사례도 발표된 바 있다. Acupuncture as a primary and independent treatment in the acute phases of sudden sensorineural hearing loss: Case Report. Medicine (Baltimore). 2016;95(26): doi: 10.1097/MD.0000000000004062.
 Two cases of Korean medical treatments of sudden sensorineural hearing loss without corticosteroid treatments. J Korean Med Ophthalmol Otolaryngol Dermatol. 2016;29(1):157-167. 
 Acupuncture in treating sudden sensorineural hearing loss: a report of 2 cases. Forsch Komplementmed. 2014;21:246-249.

한편 돌발성 난청의 흔한 동반증상인 이명과 어지럼증에 대해서도 침치료의 효과가 연구를 통해 많이 밝혀져 있다. Effectiveness of acupuncture therapy as treatment for tinnitus: a randomized controlled trial. Braz J Otorhinolaryngol. 2016;S1808-8694(16)30066-0.
 Efficacy and safety of acupuncture for dizziness and vertigo in emergency department: a pilot cohort study. BMC Complement Altern Med. 2015;15:173
 이러한 연구를 종합하여 2018년도 체계적 논문 고찰에서는 돌발성 난청 치료에 있어 양방치료만 받는 것보다 침치료와 양방치료를 함께 받는 것이 더 도움이 된다고 발표하였다. Acupuncture for the treatment of sudden sensorineural hearing loss: A systematic review and meta-analysis: Acupuncture for SSNHL. Complement Ther Med 2018.12.009

스테로이드 치료에 실패한 사람만 도움이 될 뿐 아니라 초기부터 스테로이드 복용 중에도 침치료를 병행하는 것이 도움이 된다. 

 

한방치료로 귀 주변 미세혈관 순환 촉진

돌발성 난청의 주된 원인이 염증과 미세혈관장애인데, 한방치료도 마찬가지로 이 부분에 대해 접근한다. 강동경희대학교병원 한방이비인후과 김민희 교수는 “침, 뜸, 물리치료 등은 귀 주변의 미세혈관 순환을 촉진시켜 손상된 신경이 최대한 회복되도록 도와주며 한약은 풍부한 항산화 작용으로 염증을 치료한다.”면서 “최근에는 추나요법이 보험 적용되었는데, 추나 역시 귀 주변과 목 근육을 풀어주어 귀로 가는 혈류를 원활하게 하는데 큰 도움을 줄 수 있다.”고 말했다. 한방치료는 비싸다는 선입견도 아예 치료를 시도하지 않는 이유 중 큰 부분을 차지할 것이다. 하지만 실제로는 침, 뜸, 부항, 추나까지 많은 치료에 보험이 적용되므로 일단 가까운 한의원이나 한방병원에 내원하여 상담해보는 것이 좋다.

 

발병 초기 집중 치료 필요

돌발성 난청에서 청력이 회복 가능한 기간은 발병 후 3개월까지 보는 것이 일반적이며 이 중에서도 초기에 치료 반응이 가장 좋으므로 가능한 모든 치료를 되도록 초기에 받는 것이 중요하다. 강동경희대병원 한방이비인후과에서는 이러한 돌발성 난청의 특성을 고려하여 집중치료가 가능한 체계적인 입원프로그램을 시행 중에 있다. 같은 병원에 의대 이비인후과가 있어 한방입원 치료 중에도 필요 시 이비인후과 검사가 가능하다. 또 스테로이드 복용 이후에 고막주사 등의 치료가 더 필요할 때에도 한방입원 중에 동시에 치료가 가능하여 치료율 상승, 치료기간 단축에 큰 도움이 된다. 

 

돌발성 난청 생활관리법

활동에 문제가 없으므로 겉으로는 건강해보이지만 환자임을 잊어서는 안 된다. 스트레스는 교감신경을 항진시켜 말초혈류를 안 좋게 하므로 특히 주의하고 하루 7시간 이상 숙면을 권유한다. 어지럼증과 다른 문제가 없는 경우 꼼짝없이 누워있는 것보다는 가벼운 운동이 혈액순환에 도움이 될 수 있다. 또 섬유질과 항산화작용이 풍부한 채소와 과일 섭취가 혈관벽의 염증을 없애주어 간접적으로 도움이 될 수 있다. 고염분 음식, 고혈당과 혈중지질 상승을 유발시킬 수 있는 밀가루음식, 주스, 기름진 음식 등은 발병 3개월까지는 되도록 피하는 것이 좋다.


김형종 기자
기자의 전체기사보기
번호 제목 작성자 기사등록일
382 류마티스 질환 있다면,젊어도 뼈 건강관리 필수 김형종 기자 2019-10-16
381 서울대병원,중증환자 이송서비스 3,000건 기념 심포지엄 개최 김형종 기자 2019-10-16
380 건국대병원 대장암센터,국제 심포지엄’개최 김형종 기자 2019-10-15
379 서울대병원,라니티딘 임시진료소 운영 김형종 기자 2019-10-14
378 국립교통재활병원 서울대병원이 운영 김형종 기자 2019-10-11
377 차병원,임산부의 날’ 맞이 기념행사 개최 김형종 기자 2019-10-10
376 서울대어린이병원,소아청소년 사전의료계획 안내서 발간 김형종 기자 2019-10-08
375 장내미생물균총과 병원성 세균 사이 비밀 풀렸다 김형종 기자 2019-10-07
374 강남차병원,이경미 교수‘만성염증을 치유 건강 법’ 출간 김형종 기자 2019-10-07
373 건국대병원,비흡연 여성폐암 건강강좌 개최 김형종 기자 2019-10-07
372 건국대병원,뇌졸중의 날 기념 건강강좌 개최 김형종 기자 2019-10-04
371 독감 예방접종을 하면 감기에 덜 걸리나 김형종 기자 2019-10-04
370 강동경희대병원 경희 천식의 날’ 건강강좌 개최 김형종 기자 2019-10-04
369 EGFR 변이 폐암 3세대 표적치료제 레이저티닙 효과와 안전성 증명 김형종 기자 2019-10-04
368 가을철 알레르기 비염 김형종 기자 2019-10-02
367 연세암병원 부인암 건강강좌 안내 김형종 기자 2019-10-02
366 건국대병원,제10회 5개구 학술대회 개최 김형종 기자 2019-10-01
365 서울대병원,방문석 국립교통재활병원장 취임 김형종 기자 2019-10-01
364 강남차병원,모든 고객 대상 무료 발렛파킹 서비스 김형종 기자 2019-09-30
363 서울대병원,의료기기 연구 개발에 박차 김형종 기자 2019-09-27
  1  2  3  4  5  6  7  8  9  10   
이름 제목 내용
 
 
헤이유 4인조 걸그룹..
  진정한 아나바다 운동 생활화 교훈삼고 ..
  유엔의 날(UN day)을 맞아
  우리모두 함께 이몽룡의 시 한수를 생각..
  외교부 기강해이해진 직원 재발방지대책 ..
  단기4352년 개천절(開天節)을 맞아
  가을은 천고마비의 계절이자 독서의 계절..
  지난 역사는 우리의 미래에 대한 보배 교..
  HWPL,9·18 평화 만국회의 제5주년 기념..
  추석 솔선수범하여 "김영란法“ 법제정 ..
  아름다운 가을산행,먼저 자연을 생각해야
  원전기술 국가성장동력으로 전환 추진해..
  지방정부 지역화폐발생 신중해야 하고 사..
  형법개정 서민상대“사기죄 형량 상향 현..
  병역 기피하고 해외로 달아난 유승준의 ..
  정보보호의 날 맞아 그 중요성 인식하는 ..
공포 공허 공황
공포(恐怖)로 폭행하여 공황(恐惶)..
공무원이 민원인 무시하면,..
공무원이 민원인 무시하면, 공무원..
문재인 정부 N포세대(청년..
대한민국 젊은이가 꿈과 희망을 가지..
정부 경제규모에 걸 맞는 ..
만일에 외환사태 예방위해 교역국..
한 일 관계 정상화 시급한 ..
한.일 관계 적신호, 양국의 국익 ..
검찰은 음주운전 처벌강화..
    음주운전 더 이상의 관용은 없다고..
청화백자 명인 옥재 윤상..
청화백자 명인 옥재 윤상길은 오는 15일부터 31일까지..
한국문화기획단체 우리 문..
한국문화 기획 단체 ‘아름다운 우리 문화’가 ‘2019..
경서도소리 포럼,은평의 ..
1970년대 초만 하더라도 연서시장 앞은 비만 오면 진..
류마티스 질환 있다면,젊어도..
골다공증은 뼈가 약해지고 그로 인해 쉽게 골절이 발..
서울대병원,중증환자 이송서..
한국디지털뉴스 김형종 기자 =서울대병원 응급의학과(..
건국대병원 대장암센터,국제 ..
건국대학교병원 대장암센터(센터장 황대용)는 오는 19일 낮 12시..
해수욕장 안전관리 감사-어느..
신원을 구체적으로 밝히지 않은 한 시민이 여름철 해..
여성의용소방대 화재예방 펼..
국제시장 및 부평시장 일대 화재예방캠페인 펼쳐 &nb..
군산해경 사랑 나눔
보건복지부에서 주관하는 이달의 나눔인 정부포상에 ..
김선호 찾읍니다
김선호(13세) 남자      당시나..
이경신씨 찾읍니다
이경신(51세) 남자     ..
김하은을 찾습니다
아동이름 김하은 (당시 만7, 여) 실종일자 2001년 ..
강릉 주문진 자연산 활어 인..
동해안을 찾기전에 미리 동해안 자연산 제철 활어를 ..
국민 생선회 광어(넙치) 영양..
양식산 광어는 항노화, 항고혈압 기능성 성분 탁월&nb..
<화제>온 동네 경사 났..
화제 94세 심순섭 할머니댁 된장 담는 날 산 좋고 ..
뽀로로가 아이들의 운동습관..
아파트에 거주하는 가구들이 증가하면서 성장기 아이..
별나무
별나무 아세요?감을 다 깎고 보면주홍 별이 반짝인다..
중부소방서 지하 현지적응훈..
부산 중부소방서(서장 전재구)는 22일 오전 KT중부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