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디지털뉴스 종합일간신문
2019년07월19일금요일
                                                                         Home > Best 기사
  4대강 새 정부서 전면 수정 불가피
기사등록 일시 : 2013-01-27 11:40:08   프린터

4대강 사업 성공을 전제로 대폭 개정한 수자원장기종합계획, 댐건설장기계획은 폐기해야

 

 

장하나 의원(민주통합당, 국회 환경노동위회)은 감사원의 4대강 사업 감사결과에 따라 4대강 사업 성공을 전제로 수립한 국가계획들을 폐기하거나 수정해야 한다는 분석자료를 발표했다.

 

장 의원의 분석자료에 따르면 27일 <하천법> 제23조에 근거해 수립한 수자원장기종합계획은 2001년에 최초 수립되고 2006년에 계획을 수정하였는데 4대강 사업 추진을 이유로 2011년에 계획을 대폭 변경시켰다.

 

변경된 수자원장기종합계획에는 4대강 살리기 사업을 통해 4대강 본류 등 대부분 지역에서 물부족이 해소 될 것이라고 예측하고 있다.

 

최근 감사원 감사결과에 의하면 애초 4대강 본류는 장래 발생할 물 부족 전망 자체가 잘못된 것이라고 지적하고 있다. 감사원은 “4대강 본류 구간에서는 영산강을 제외하고는 수자원장기종합계획과(변경 전 2006년 수립된 계획)과 하천유지용수를 고려한 물 부족이 발생하지 않았고, 이와 같이 본류에 확보된 수자원은 물 부족 지역까지 공급하는 별도의 계획이 마련되지 않는다면 유역 전체의 물 부족을 해소하기 어렵다”고 지적하고 있다.

 

4대강 사업을 추진하기 위해 정부가 4대강 본류에 물 부족이 발생할 것이라는 잘못된 예측을 했다는 것이다. 4대강 사업의 필요성을 위한 왜곡된 예측과 4대강 사업의 물 부족 해소 효과를 국가의 수자원장기종합계획에 수록시켰다.

 

또한 변경된 수자원장기종합계획에서는 4대강 등 주요 국가하천은 2012년까지 4대강 살리기 사업을 통하여 하천환경을 크게 개선”된다면서 “다기능보 등을 통한 충분한 수면폭비(0.5~0.7) 확보로 하천의 친수성이 제고”되고 “생태하천 929km 조성, 좋은 물 달성률 10% 제고(76%-86)% 등으로 개선”될 것이라고 분석했다.

 

감사원 감사결과에 따르면 “최종 예측한 16개 보 구간의 BOD와 조류농도 결과에 하천 Ⅱ급수 BOD 기준만을 적용하면 목표 달성률은 87.5%(16개소 중 14개소)에 이르지만 호소 Ⅱ급수 조류농도 기준의 달성률은 37.5%(116개소 중 6개소)에 불과하는 등 부영양화로 많은 조류가 발생하여 수질이 악화되어도 좋은 물로 구분되고, 실제로는 안 좋은 수질상황이 좋은 물로 평가되어 유지됨으로써 수질개선의 시기를 놓쳐 수질이 오히려 더 악화되는 모순을 초래할 우려가 있다.”고 지적하고 있다 .

 

지난 해 12월에 수립한 <댐 건설 및 주변지역지원 등에 관한 법률> 제4조 1항에 근거해서 수립한 국가계획인 <댐 건설 장기 계획(2012-2021)>도 4대강 사업 추진 내용을 반영했다.

 

댐 건설 장기계획에는 하천유지유량 공급 등을 위해 4대강 살리기 사업으로 기존 농업용 저수지 증고사업을 추진”한다는 내용을 포함시켰다.

 

감사원 감사결과에는 “저수지를 관리하는 한국농어촌공사와 댐을 관리하는 한국수자원공사에서는 항상 일정량의 물을 4대강 하천유지용수로 상시 공급할 수 없고 특히 저, 갈수기 동안에는 저수지와 댐에서도 저수량이 부족하게 되어 비상방류도 곤란한 실정”이라고 지적했다.

 

장 의원은  4대강 사업의 성공여부도 판명하기 어려운 시점에서 무리하게 4대강 사업 내용을 반영하여 법에 근거한 국가계획을 대폭 수정하거나 폐기해야할 상황이다.”라고 말했다.

 

또한 장 의원은 수자원장기종합계획에 수록된 4대강 사업 유지 확산 계획과 댐 건설 장기계획에 수록된 4대강 사업과 연계된 중소규모의 댐 계획을 즉각 철회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정근 기자
기자의 전체기사보기
번호 제목 작성자 기사등록일
1360 박대통령은 정의의 칼로 전교조 척결해야 김형근 기자 2013-04-08
1359 쌍차문제 해결 위한 국정조사 실시해야 이정근 기자 2013-04-05
1358 김재철 떠난 MBC 놓고 벌어지는 좌·우의 꼴불견 이정근 기자 2013-04-01
1357 독도 해양영토 정책방향 이정근 기자 2013-04-01
1356 공무원-군인연금부터 당장 뜯어고쳐야 김제일 기자 2013-04-01
1355 자미원’ 그 땅은 어디인가? 이정근 기자 2013-03-30
1354 안보사이버 행정조직 확대 해야 이정근 기자 2013-03-29
1353 가습기살균제 피해현황 단독입수-피해자 3명중 1명 사망 정승로 기자 2013-03-27
1352 여수산단 인근주민들 불안해 못살아 이주시켜 주세요 리강영 기자 2013-03-23
1351 현대차는 중노위 불법파견 판정을 즉각 수용해야 이정근 기자 2013-03-20
1350 천안함 피격사건 3주기에 즈음하여 김형근 기자 2013-03-20
1349 김영한 근거 없는 비방 멈춰라 이정근 기자 2013-03-19
1348 여수산단 여전히 안전불감증...불안한 여수시민 리강영 기자 2013-03-15
1347 금속노조 파괴 노동행위 사용주 구속수사촉구 이정근 기자 2013-03-13
1346 백혈병 산재노동자 고 황유미님 6주기 삼성은 사과부터 하라 이정근 기자 2013-03-06
1345 조웅 주장 퍼뜨린 누리꾼 검찰 고발 이정근 기자 2013-03-05
1344 광란의 미군 난동 구속 수사해 엄벌하라 이정근 기자 2013-03-04
1343 신세계 정용진 부회장 한 점 의혹 없는 사법처리 촉구 정승로 기자 2013-02-28
1342 부패신고자 11년간 183명에 53억 보상금 지급 이정근 기자 2013-02-25
1341 김재연의원 노동문제 해결을 위한 추모의 기도 이정근 기자 2013-02-21
    6  7  8  9  10  11  12  13  14  15   
이름 제목 내용
 
 
한가빈,‘미스트롯’..
  형법개정 서민상대“사기죄 형량 상향 현..
  병역 기피하고 해외로 달아난 유승준의 ..
  정보보호의 날 맞아 그 중요성 인식하는 ..
  우리사회 안전불감증 부재 이제는 변화되..
  우리사회 애 경사 문화 이제 현실 반영한..
  무더운 여름철 음식관리 철저히 해야
  지난 역사는 우리의 미래에 대한 보배 교..
  북한선박 동해 삼척항 정박사건을 바라보..
  공직자가 바로서야 공직사회가 살고 신뢰..
  루마니아·세르비아에 실종자 수색 구조 ..
  정부당국 하절기 여름철 전력수급대책 차..
  충남 천안삼거리공원,미래 100년을 디자..
  한 미 을지연습훈련 통하여 안보역량 다..
  사회불안 야기하는 불법폭력조직 발본색..
  복지부,동네병원 2.3인실 건강보험 적용
한 일 관계 정상화 시급한 ..
한.일 관계 적신호, 양국의 국익 ..
검찰은 음주운전 처벌강화..
    음주운전 더 이상의 관용은 없다고..
한국스카우트연맹,21세기 ..
안병일〔글로벌사이버대 뇌교육융..
분열과 갈등 극복하고 새로..
2019년 3.1운동 100주년과 대한민국..
우리나라 지진 안전지대 아..
일본의 지진에 대한 정책과 천재지..
한국사립유치원(한유총)사..
국가관리회계시스템인 에듀파인 도..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201..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이사장 정성숙)은 6월 1일부터 ..
예술단체 링카트, 정류장 ..
한국디지털뉴스 정승로 기자 = 예술단체 링카트(LINKA..
설하수,상큼 활력 넘치는 ..
트둥이’ 설하수가 넘치는 에너지로 해피바이러스를 ..
건강한 다이어트’하기 위한 ..
잘못된 자세가 비만 형성, 속근육 강화·스트레칭으로..
오랜 투병 후 학교 복귀“두..
국내 최초 병원학교 20주년 기념 ..
강동성심병원 댕기모기주의보
여름휴가, 동남아로 떠난다면 ‘뎅..
해수욕장 안전관리 감사-어느..
신원을 구체적으로 밝히지 않은 한 시민이 여름철 해..
여성의용소방대 화재예방 펼..
국제시장 및 부평시장 일대 화재예방캠페인 펼쳐 &nb..
군산해경 사랑 나눔
보건복지부에서 주관하는 이달의 나눔인 정부포상에 ..
김선호 찾읍니다
김선호(13세) 남자      당시나..
이경신씨 찾읍니다
이경신(51세) 남자     ..
김하은을 찾습니다
아동이름 김하은 (당시 만7, 여) 실종일자 2001년 ..
강릉 주문진 자연산 활어 인..
동해안을 찾기전에 미리 동해안 자연산 제철 활어를 ..
국민 생선회 광어(넙치) 영양..
양식산 광어는 항노화, 항고혈압 기능성 성분 탁월&nb..
<화제>온 동네 경사 났..
화제 94세 심순섭 할머니댁 된장 담는 날 산 좋고 ..
뽀로로가 아이들의 운동습관..
아파트에 거주하는 가구들이 증가하면서 성장기 아이..
별나무
별나무 아세요?감을 다 깎고 보면주홍 별이 반짝인다..
중부소방서 지하 현지적응훈..
부산 중부소방서(서장 전재구)는 22일 오전 KT중부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