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디지털뉴스 종합일간신문
2021년04월18일일요일
                                                                                                         Home > 국제
  바이든,대북정책 외교적 접근 강조
기사등록 일시 : 2020-11-10 11:48:05   프린터

제46대 미국 대통령 당선이 유력한 조 바이든 전 부통령은 그동안 북한에 대해 트럼프 대통령과는 달리 외교적 접근의 중요성을 강조해 왔다고 미국소리 방송이 보도했다

 

또 김 위원장을 줄곧 ‘독재자’, ‘폭군’ 등으로 지칭했지만, 김 위원장과의 정상회담 가능성을 배제하지는 않았다. 미국의 민주당 대선후보인 조 바이든 전 부통령이 7일 델라웨어주 윌밍턴에서 연설했다.

 

조 바이든 전 부통령이 선거 유세 중 강조한 대북 정책 방향은 외교적 접근입니다.  이런 기조는 대선을 앞두고 열린 마지막TV 토론에서도 그대로 반영됐다.

 

[녹취: 바이든 전 부통령(지난달 22일 2차 TV 토론회 중)] “Because I would make it clear, which we are making it clear to China, clear they have to be part of the deal…”

중국의 관여, 즉 외교를 통한 대북 접근법을 강조한 겁니다.

 

그러면서 자신이 북한의 지속되는 위협을 통제할 수 있다고 생각하는 이유는 “중국에 그들도 (북한과의) 합의의 일부가 돼야 한다는 점을 명확히 할 것이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바이든 전 부통령은 그동안 톱다운 방식의 트럼프 대통령의 미-북 정상회담에 대해서도 비판적인 견해를 보이며 외교적 접근을 강조했다.

 

실제 선거캠프 공식 웹사이트에서 북한 문제와 관련해서 “협상가들에게 힘을 실어줄 것”이라는 점을 분명히 밝히며 대북 실무 협상을 강조했다.

 

하지만 북한과의 정상회담을 배제하지는 않았다.

 

[녹취: 바이든 전 부통령 (지난달 22일 2차 TV 토론회 중)] “On the condition that he would agree that he would be drawing down his nuclear capacity…”

 

바이든 전 부통령은 마지막 TV 토론에서 어떤 조건에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만날 수 있느냐는 진행자의 질문에, “그가 핵 역량을 축소할 것이라는 데 동의하는 조건으로”라고 답했다.

 

외교적 접근을 강조하는 이런 입장은 대선을 앞두고 지난달 29일 한국 ‘연합뉴스’에 보낸 서한을 통해서도 확인됐다.

 

우리의 더 나은 미래를 위한 희망’이라는 제목의 서한에서 “나는 원칙에 입각한 외교에 관여하고 비핵화한 북한과 통일된 한반도를 향해 계속 나아갈 것”이라고 밝혔다.

 

북한 지도자를 바라보는 시각도 트럼프 대통령과는 현격한 차이를 보였다.

 

트럼프 대통령은 2018년 첫 미-북 정상회담이 성사된 뒤 김 위원장과의 ‘러브 레터’를 받았다며 줄곧 김 위원장과의 친분을 강조해 왔다.

 

반면 바이든 전 부통령은 김 위원장을 줄곧 ‘독재자’, ‘폭군’, 혹은 ‘폭력배’라고 불렀다.

 

마지막 대선 TV토론회에서도 트럼프 대통령이 김 위원장과의 친분을 강조하자 트럼프 대통령이 북한에게 정당성을 부여했다고 비난하며, 김정은 위원장을 ‘폭력배’라고 거듭 강조니다.

 

[녹취: 바이든 전 부통령(지난달 22일 2차 TV 토론회 중)] “What has he done? He’s legitimized North Korea. He’s talked about his good buddy who’s a Thug, a Thug.”

 

김 위원장에 대한 이 같은 시각은 민주당으로부터 공식 대선 후보로 지명되기 전부터 계속됐다.

 

지난해 11월, 바이든 캠프는 당시 민주당 대선 후보 경선 당시 공개한 방송 광고에서 “종잡을 수 없고 불안정한 대통령 때문에 세계는 위기에 처하게 됐으며, 독재자와 폭군들이 칭송받고 동맹들은 밀려났다”고 주장했다. 

 

특히 독재자와 폭군을 언급하는 장면에서 김 위원장과 트럼프 대통령이 악수하는 사진을 내보냈다.

 

[녹취: 바이든 대선캠프 홍보 영상(지난해 11월)] “Our world set on edge by an erratic unstable president. Dictators and tyrants are praised, our allies pushed aside.”

 

이보다 앞선 지난해 5월 유세 도중엔 김 위원장을 블라디미르 푸틴 대통령 등과 함께 ‘독재자’, ‘폭군’이라고 부르며 미국이 이들을 포용할 수 있냐고 반문하기도 했다.

 

[녹취: 바이든 전 부통령(지난해 5월 유세 도중)] “Are we a nation that embraces dictators and tyrants like Putin and Kim Jung Un?”

 

당시 북한은 논평을 내고 “바이든 전 부통령은 인간의 초보적인 체모도 갖추지 못했다”며 막말에 가까운 비난을 쏟아냈다.

 

대북 접근법과 김 위원장에 대한 인식에서 트럼프 대통령과 큰 차이를 보이는 바이든 전 부통령이 백악관에 들어가면 미국의 대북정책에 어떤 변화가 있을지 주목된다.

 

다만 전문가들은 미국 대선에 출마한 후보자의 공약이나 발언이 당선 뒤 곧바로 정책으로 실행되는 것이 아니라고 지적하며,  신임 행정부가 실제로 어떤 대북정책을 펼칠지는 좀 더 두고봐야 한다고 말했다.

이정근 기자
기자의 전체기사보기
번호 제목 작성자 기사등록일
1960 미 법원 대북제재 위반 자산 최소 1천만 달러 정승로 기자 2021-03-06
1959 미 국무부"북송 위기 탈북민 우려 이정근 기자 2021-01-09
1958 미 의회'대북전단금지법 청문회 이정근 기자 2021-01-02
1957 북한 교역 중단으로 주민 직격탄 정승로 기자 2021-01-02
1956 미 의회 코리아코커스 의장"문 대통령'대북전단금지법'수정 촉구 이정근 기자 2020-12-19
1955 바이든,대북정책 외교적 접근 강조 이정근 기자 2020-11-10 264
1954 내퍼 국무 부차관보“김정은 위로 전문‘좋은 신호 이정근 기자 2020-10-09
1953 미 법무부,대북제재 위반 북한인 등 3명 기소 이정근 기자 2020-09-12
1952 미 재무부,BDA‘자금세탁 우려 지정’해제 이정근 기자 2020-08-09
1951 미 국방부 최고 위협은 북한, 미 한 일 삼각 공조 중요 이정근 기자 2020-05-17
1950 미 국방부“B-52 폭격기 본토 재배치 이정근 기자 2020-04-21
1949 미사일 전문가“북한 방사포,탄저균 공격 가능 이정근 기자 2020-03-08
1948 포드 국무부 차관보 “북 핵 일시 해결 방침 변함 없어 이정근 기자 2019-12-03
1947 미 당국자들“북한,정권 유지 위해 사이버 금융 범죄 자행 이정근 기자 2019-10-25
1946 대북 셈법 복잡해진 트럼프 침묵 이정근 기자 2019-10-16
1945 미 군축대사“북한,대화 계속해야 이정근 기자 2019-10-08
1944 트럼프“북한 관련 볼튼의 리비아 모델’언급은 큰 실수 이정근 기자 2019-09-12
1943 비건 북,실무협상 시작해야 정승로 기자 2019-09-07
1942 미 전문가들,연합훈련 후 실무협상 재개 엇갈린 전망 이정근 기자 2019-08-17
1941 미 전문가들“미-북 실무협상 열릴 가능성 커 정승로 기자 2019-08-11
  1  2  3  4  5  6  7  8  9  10   
이름 제목 내용
 
 
리튠뮤직-리키즈드림..
  식목일 맞아 나무 심는 마음을 실천해야
  화이트데이 즐기기 코로나19차단 위해 자..
  공정한 사회 법치가 살아 세워지고 지켜..
  경칩(驚蟄)일을 맞아
  활빈단,다케시마 날 독도침탈야욕 철회 ..
  봄철 산불 및 해빙기 안전사고 예방 총력..
  난파선(難破船)
  장기불황.코로나 사태 틈탄 각종 사행성 ..
  한국은 원전 축소..북한엔 원전 건설안 ..
  입춘(立春)을 바라보며
  정부산하 공기업 전문경영인 체계 인사제..
  2021년 신축년(辛丑年) 해맞이 행사 취소..
  코로나바이러스(코로나19)기승 외출시“..
  지진 취약한 필로티방식의건축이 내진설..
  우리생활주변“불법촬영”불안감 해소 함..
대한민국과 바이든
2021년, 미국은 대통령 4년 임기가 시작되었다. 대한민국..
개성(個性)
한국디지털뉴스 김형근 기자=사람은 한 공장에서 태어난..
신문(新聞)의 날을 맞아
한국디지털뉴스 정병기 기자=매년 4월7일은 신문(新聞)..
바보 행진 지속
“대량 살상 행위를 감행하며, 나라를 침탈 병합하는 자가..
가계(家計) 경제(經濟)
경제는 백성(百姓)을 구제(救濟)하여, 풍요(豊饒)롭게 ..
돈이 넘치는 사회
사람이 살고 싶은 아름다운 세상은, 서로 돕고 배려하며..
제1회 소년소녀가장돕기 ..
한국디지털뉴스 김석쇠 기자=2021년 제1회 소년소녀가장돕..
인터뷰-(사)평양민속예술..
2012년부터 10년째 단장 겸 무용감독으로 활동남북 이질감 벗고 ..
숭례문 화재 13주년 상기,..
시민단체 활빈단(대표 홍정식)은 11일 2008년 국보 1호 숭례문 ..
건강검진서 나온 폐결절,단순..
건강검진에서 폐결절 소견을 받고 폐암으로 이..
위산의 공격,소화성궤양
소화성궤양은 한국인 10명중 1명이 평생동안 한번 이상 겪을 정..
강동성심병원,성별적합수술 ..
강동성심병원(병원장 이주헌)는  성형외과 김결희 교수팀이..
해수욕장 안전관리 감사-어느..
신원을 구체적으로 밝히지 않은 한 시민이 여름철 해수욕장 안전..
여성의용소방대 화재예방 펼..
국제시장 및 부평시장 일대 화재예방캠페인 펼쳐   &nb..
군산해경 사랑 나눔
보건복지부에서 주관하는 이달의 나눔인 정부포상에 군산해경이 ..
김선호 찾읍니다
김선호(13세) 남자      당시나이 13세(현..
이경신씨 찾읍니다
이경신(51세) 남자     당시나이 51..
김하은을 찾습니다
아동이름 김하은 (당시 만7, 여) 실종일자 2001년 6월 1일 ..
강릉 주문진 자연산 활어 인..
동해안을 찾기전에 미리 동해안 자연산 제철 활어를 맛 보실 수 ..
국민 생선회 광어(넙치) 영양..
양식산 광어는 항노화, 항고혈압 기능성 성분 탁월   ..
<화제>온 동네 경사 났..
화제 94세 심순섭 할머니댁 된장 담는 날 산 좋고 물 맑은 심..
뽀로로가 아이들의 운동습관..
아파트에 거주하는 가구들이 증가하면서 성장기 아이를 둔 부모..
별나무
별나무 아세요?감을 다 깎고 보면주홍 별이 반짝인다는 걸 우..
중부소방서 지하 현지적응훈..
부산 중부소방서(서장 전재구)는 22일 오전 KT중부산지사(통신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