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디지털뉴스 종합일간신문
2019년10월24일목요일
                                                                                                         Home > 경제
  회계법인 증권집단소송 법개정 중단해야
기사등록 일시 : 2006-12-19 17:23:15   프린터




분식회계가 증권집단소송 적용대상이 되는 2007년을 앞두고 회계법인에 특혜부여
참여연대, 법개정을 반대하는 의견서 국회 재경위원에 제출

참여연대(공동대표 박상증, 이선종, 임종대)는 19일 부실하게 회계를 감사한 회계법인의 책임을 부당하게 감면하려는 증권거래법 개정안과 주식회사의 외부감사에 관한 법률(이하 외감법) 개정안을 국회가 통과시켜서는 안 된다는 의견서를 국회 재정경제위원들에게 제출했다.

이계안 의원과 이종구 의원이 각각 대표 발의하여 국회 재경위에서 심의중인 증권거래법 개정안과 외감법 개정안은 회계감사의 책임성을 제고하고 시장에 대한 투자자들의 신뢰를 회복해야 할 시대적 흐름에 역행하면서까지, 부실한 회계감사와 관련하여 회계법인을 상대로한 손해배상소송에서 회계법인의 책임을 부당하게 감면해주고 있다.

특히 이들 법개정안은 내년부터 증권집단소송제도 적용대상에 포함될 부실회계감사와 관련하여 회계법인의 과실을 원고측에게 입증하도록 함으로써 사실상 회계법인들을 증권집단소송에서 벗어나게 만드는 효과마저 있어, 증권집단소송제도를 더욱 유명무실하게 만들 것이다. 참여연대는 이 두 법개정안을 반대하며, 국회 재경위원들이 이 법안을 통과시키지 말 것을 요청했다.

두 법률 개정안에 담긴 첫 번째 문제점은 소액 다수 피해자가 발생한 경우 회계법인을 상대로 한 손해배상소송이 증권집단소송으로 진행되는 경우, 일반적인 경우와 달리 회계법인의 과실여부를 원고측이 입증하도록 규정을 바꾸자는 것이다.

이는 미국에서와 같이 피고측이 가진 자료 및 증인의 목록 등을 포괄적으로 요구하여 법원을 통해 이를 받은 후, 광범위한 증거조사를 할 수 있도록 하는 이른바 ‘증거개시제도(Discovery)’가 없는 우리나라의 현실에서는 사실상 증권집단소송을 통한 손해배상 청구를 불가능하게 만들어 버린다. 특히 증권집단소송제도가 지난 2005년 1월 1일부터 시행되었으나, 절대 다수의 기업에 해당하는 자산총액 2조원 미만의 기업의 분식회계 및 부실회계감사에 대해서는 내년 1월 1일부터 증권집단소송이 적용된다는 점을 감안하며, 이같은 법개정은 회계법인들을 증권집단소송 대상에서 빼주는 특혜에 해당하는 것이다.

두번째 문제점은 손해배상책임이 인정되더라도 그 배상책임액을 회계법인과 기업 등 피고들간에 현재의 연대책임제 형태에서 비례책임제 형식으로 나누도록 한 것이다.

하지만 기업과 회계법인간 책임의 정도를 분명히 나누기 어려우며, 민법상 공동불법행위에 대해 비례책임형태로 배상책임을 묻는 법은 우리 법률상 채택되어 있지 않다. 물론 미국의 경우 비례책임제를 도입하고 있으나, 그들의 경우 공동책임자중의 한 쪽이 부도 등의 상황에 처해지면 나머지 피고들이 연대책임을 지도록 하여 보완책을 마련하고 있다. 그런데 개정안의 경우 그러한 보완책도 없이 비례책임제 형식으로 변경하고자 하고 있어 소송의 장기화 뿐만 아니라 배상액을 실제로 받을 수 없는 경우까지 발생하고 이로 인해 손해배상소송을 통해 책임을 묻는 의미가 줄어드는 문제가 있다.

이 같은 이 법률 개정안이 국회를 통과한다면, 기업뿐만 아니라 시장의 투명성과 신뢰성을 보장해야 할 회계법인의 책임을 부당하게 감면해주면서, 부실회계감사에 대해 회계법인의 책임을 묻는 것이 사실상 어려워지게 된다.
정승로 기자
기자의 전체기사보기
번호 제목 작성자 기사등록일
975 원료합성의약품 전면조사 97개 품목 인하 김형근 기자 2007-08-17
974 TTA, 중국 WLLC China와 업무협약 체결 정승로 기자 2007-08-16
973 퇴직연금 가입근로자 30만명 돌파 정승로 기자 2007-08-14
972 강남아파트 2만3천가구, 1억원 이상 하락 김형근 기자 2007-08-14
971 진료비 허위청구 실명 공개 정승로 기자 2007-08-13
970 실적공사비 단가 전환율 58%로 확대 정승로 기자 2007-08-13
969 직장인 72%, 실제나이보다 신체나이 높다 김형근 기자 2007-08-13
968 해외펀드 리츠재간접펀드 간만에 급반등 김형근 기자 2007-08-11
967 내년부터 종소세·부가세 카드 납부 정승로 기자 2007-08-10
966 의료기술 발전 의료연구원 설립 추진 김석쇠 기자 2007-08-10
965 서울시 상암 DMC 첨단산업용지 공급 김형근 기자 2007-08-09
964 자연분만 늘고, 제왕절개분만 감소 정승로 기자 2007-08-09
963 암환자 희망과 사랑의 메시지 전달 정승로 기자 2007-08-08
962 공기업 대졸 초임 3,040만원 정승로 기자 2007-08-07
961 진료비 허위 부당청구 국가청렴위 발표 김형근 기자 2007-08-07
960 서울 재개발 단지 분양시장 주도 정승로 기자 2007-08-06
959 동부자산운용 기자간담회 개최 이정근 기자 2007-08-03
958 고충위 50년째 명목만 도로 용도폐지해야 정승로 기자 2007-08-03
957 韓 국무총리 원활한 가업승계 지원 정승로 기자 2007-08-02
956 시중 은행도 연대 보증제도 폐지 해야 이정근 기자 2007-08-02
    588  589  590  591  592  593  594  595  596  597   
이름 제목 내용
 
 
헤이유 4인조 걸그룹..
  느슨한 공직기강 바로잡고 쇄신해야
  진정한 아나바다 운동 생활화 교훈삼고 ..
  유엔의 날(UN day)을 맞아
  우리모두 함께 이몽룡의 시 한수를 생각..
  외교부 기강해이해진 직원 재발방지대책 ..
  단기4352년 개천절(開天節)을 맞아
  가을은 천고마비의 계절이자 독서의 계절..
  지난 역사는 우리의 미래에 대한 보배 교..
  HWPL,9·18 평화 만국회의 제5주년 기념..
  추석 솔선수범하여 "김영란法“ 법제정 ..
  아름다운 가을산행,먼저 자연을 생각해야
  원전기술 국가성장동력으로 전환 추진해..
  지방정부 지역화폐발생 신중해야 하고 사..
  형법개정 서민상대“사기죄 형량 상향 현..
  병역 기피하고 해외로 달아난 유승준의 ..
공포 공허 공황
공포(恐怖)로 폭행하여 공황(恐惶)..
공무원이 민원인 무시하면,..
공무원이 민원인 무시하면, 공무원..
문재인 정부 N포세대(청년..
대한민국 젊은이가 꿈과 희망을 가지..
정부 경제규모에 걸 맞는 ..
만일에 외환사태 예방위해 교역국..
한 일 관계 정상화 시급한 ..
한.일 관계 적신호, 양국의 국익 ..
검찰은 음주운전 처벌강화..
    음주운전 더 이상의 관용은 없다고..
청화백자 명인 옥재 윤상..
청화백자 명인 옥재 윤상길은 오는 15일부터 31일까지..
한국문화기획단체 우리 문..
한국문화 기획 단체 ‘아름다운 우리 문화’가 ‘2019..
경서도소리 포럼,은평의 ..
1970년대 초만 하더라도 연서시장 앞은 비만 오면 진..
차 여성의학연구소 서울역센..
의료관광 코디네이터 양성 실습기관 참가 등 여성 채용 위한 지..
가장 어려운 수술,서울대병원..
장기이식 술기 워크숍’ 10주년. 20개국 60여 외과의..
세브란스 어린이병원,소아 AD..
어린이병원이 호흡기와 소화기 증상을 반복적으로 겪..
해수욕장 안전관리 감사-어느..
신원을 구체적으로 밝히지 않은 한 시민이 여름철 해..
여성의용소방대 화재예방 펼..
국제시장 및 부평시장 일대 화재예방캠페인 펼쳐 &nb..
군산해경 사랑 나눔
보건복지부에서 주관하는 이달의 나눔인 정부포상에 ..
김선호 찾읍니다
김선호(13세) 남자      당시나..
이경신씨 찾읍니다
이경신(51세) 남자     ..
김하은을 찾습니다
아동이름 김하은 (당시 만7, 여) 실종일자 2001년 ..
강릉 주문진 자연산 활어 인..
동해안을 찾기전에 미리 동해안 자연산 제철 활어를 ..
국민 생선회 광어(넙치) 영양..
양식산 광어는 항노화, 항고혈압 기능성 성분 탁월&nb..
<화제>온 동네 경사 났..
화제 94세 심순섭 할머니댁 된장 담는 날 산 좋고 ..
뽀로로가 아이들의 운동습관..
아파트에 거주하는 가구들이 증가하면서 성장기 아이..
별나무
별나무 아세요?감을 다 깎고 보면주홍 별이 반짝인다..
중부소방서 지하 현지적응훈..
부산 중부소방서(서장 전재구)는 22일 오전 KT중부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