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디지털뉴스 종합일간신문
2019년06월18일화요일
                                                                                   Home > 보건의학
  손상된 장기 피부에 붙여 치유‘세포 스티커’개발
기사등록 일시 : 2015-06-09 21:38:57   프린터

부제목 : 서강대 신관우 교수-하버드대 바이오질병연구소 공동연구 결과

국내 연구진이 손상된 장기와 피부에 붙여 회복을 돕는 ‘세포 스티커’ 제작 기술을 개발했다.
 
세포스티커란 마치 상처가 나거나 훼손된 장기에 치료를 돕는 패치와 같이 세포와 세포외막단백질로 구성된 스티커 시트 (sheet)로 붙여 기존의 훼손된 공간을 세포가 스스로 메워줄 수 있도록 도와주는 기능을 하도록 제안된 새로운 개념의 패치를 말한다.
 
대면적으로 단백질 그물망(protein network)을 조성하고 동물의 장기에서 세포를 추출해 배양한 결과, 세포가 그물망 위에서 정상적인 장기 조직의 기능을 갖고 성장하는 것으로 확인됐다.
 
세포-단백질 그물망을 스티커처럼 원하는 위치에 손쉽게 부착할 수 있어, 이 연구 결과를 활용해 인체 거부반응이 없는 안전한 장기와 신경 세포 치료가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
 
서강대 신관우 교수와 하버드대 바이오질병연구소가 함께 작업한 이번 연구는 미래창조과학부가 추진하는 기초연구사업(중견연구자지원) 및 해외우수연구기관유치사업의 지원으로 수행됐다.
 
연구결과는 신소재 분야 국제학술지 어드밴스드 머티리얼스(Advanced materials)지 5월 13일자 표지논문(Front Cover)으로 발표됐다.
 
논문명은 Self-Organizing Large-Scale Extracellular-Matrix Protein Networks 이다.
 
현재 손상된 장기와 신경의 특정 부위에 세포를 자라나게 해 손상을 회복시키는 연구가 많이 진행되고 있다.
 
대부분의 연구는 금속이나 플라스틱으로 제작된 보형물을 활용하기 때문에 인체에 거부 반응을 일으킨다.

 

특히 조직 내 세포들이 인공조직과 원활히 접합해 계속 성장하는 것이 중요하지만, 인공물이기에 자연적 접합이 불가능한 실정이었다.

 

연구팀은 이온성 고분자로 세포를 감싸고 있는 단백질(세포외막단백질)들이 자라는 위치와 방향을 정해줘, 단백질들이 스스로 균일한 그물망으로 성장하도록 유도했다.
 
이 그물망 표면에 선택적으로 쥐의 심장에서 확보한 세포들을 성장시킨 결과, 그물망에서 성장한 세포들이 장기의 기능을 고스란히 유지하는 것을 확인했다.
 
자신의 세포로 만든 ‘세포 스티커’이기 때문에 향후 손상된 장기 혹은 신경세포 치료에 활용하면 기존 세포와 원활하게 접합해 거부 반응이 없는 효과적인 치료가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

 

신관우 교수는 2011년부터 미래부의 기초연구사업을 통해 ‘인공세포 제작기술’ 연구에 착수해 핵심기술을 확보했고, 하버드대와 공동연구를 통해 동물실험을 통해 기술 실증에 성공했다.
 
신 교수는 “지난 2011년 시작된 연구가 오랜 과정을 거쳐 결실을 맺게 됐고, 올 6월부터는 하버드대 연구진이 서강대로 파견돼, 이번 연구를 이용한 피부재생용 세포스티커의 실용화 연구에 착수한다”고 밝혔다.
 
이번 성과로 정부가 지난해 3월 ’바이오헬스 신시장 발굴을 위한 미래부 연구개발(R&D) 추진방안‘을 통해 밝혔던 미래 수요 대응을 위한 선제적 기술개발 추진에도 더욱 탄력이 붙을 것으로 기대된다.


정승로 기자
기자의 전체기사보기
번호 제목 작성자 기사등록일
250 2019 소아이식캠프 성공적으로 개최 김형종 기자 2019-06-17
249 서울대 의과대학,기후환경건강 심포지움 개최 김형종 기자 2019-06-17
248 서울대병원,루트로닉 알젠을 통한 비급여 시술 시작 김형종 기자 2019-06-17
247 서울대병원 유근영 교수, 2019 러시아 국제암포럼에서 특강 김형종 기자 2019-06-17
246 ‘쥬얼리’ 조민아가 앓은 레이노 증후군이란 김형종 기자 2019-06-14
245 강동경희대병원,치매부터 중풍까지”뇌질환 건강강좌 개최 김형종 기자 2019-06-14
244 강동경희대병원 신경외과 조대진 교수,결핵성 치료 새로운 장을 열다 김형종 기자 2019-06-13
243 강동성심병원 박성혜 산부인과 전공의 연구자상’수상 김형종 기자 2019-06-13
242 돌발성 난청,치료해도 차도 없다면 김형종 기자 2019-06-10
241 강동경희대병원 혈관외과 조진현 교수 김형종 기자 2019-06-07
240 오시만 치과기공사,보철 기공 작품 경진대회 은상 수상 김형종 기자 2019-06-07
239 서울대병원,세계보건기구 교수 파견 및 국내 협력 센터 설치 추진 김형종 기자 2019-06-07
238 서울대병원 류지곤 교수,대한소화기암학회 회장 선임 김형종 기자 2019-06-05
237 난소기능 저하되면 체외수정해도 자궁외임신 위험증가 김형종 기자 2019-06-05
236 서울대병원 신경외과,허리질환 건강강좌 개최 김형종 기자 2019-06-04
235 학생 화병 환자,5년 새 2배 증가 김형종 기자 2019-06-04
234 강동경희대병원 로봇수술 도입 1년 만에 300례 돌파 김형종 기자 2019-06-03
233 한국인,환경 소득에 불만, 건강·가족은 만족 높아 김형종 기자 2019-06-03
232 진행성 위암,개복 안하고 복강경 수술로 치료 가능 김형종 기자 2019-05-30
231 편한 레깅스,불편한 성별질환 부른다 김형종 기자 2019-05-29
  1  2  3  4  5  6  7  8  9  10   
이름 제목 내용
 
 
걸그룹'시크엔젤 사..
  루마니아·세르비아에 실종자 수색 구조 ..
  정부당국 하절기 여름철 전력수급대책 차..
  충남 천안삼거리공원,미래 100년을 디자..
  한 미 을지연습훈련 통하여 안보역량 다..
  사회불안 야기하는 불법폭력조직 발본색..
  복지부,동네병원 2.3인실 건강보험 적용
  감사원 자동차 리콜 제도 보완 추진
  전국순회 국민 안보강화
  청소년 훈계는 옛말,무서운 세상,정교육 ..
  <독자 한마디>대한민국 남자라면 군복무..
  정부는 노인성 중증환자 지원에 더 관심..
  한국스카우트연맹, 인성교육을 통한 참 ..
  학교와 청소년NGO활동의 상관성
  인간의 운명은 다 정해진 것인가?
  학교 내 청소년단체 활동의 필요성
한국스카우트연맹,21세기 ..
안병일〔글로벌사이버대 뇌교육융..
분열과 갈등 극복하고 새로..
2019년 3.1운동 100주년과 대한민국..
우리나라 지진 안전지대 아..
일본의 지진에 대한 정책과 천재지..
한국사립유치원(한유총)사..
국가관리회계시스템인 에듀파인 도..
경제 불황에 지방의원 지금..
기초자치 지방의원 환골탈태, 거듭..
청렴은 공정사회의 출발점
국립이천호국원장은 지난 3월 ..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201..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이사장 정성숙)은 6월 1일부터 ..
예술단체 링카트, 정류장 ..
한국디지털뉴스 정승로 기자 = 예술단체 링카트(LINKA..
설하수,상큼 활력 넘치는 ..
트둥이’ 설하수가 넘치는 에너지로 해피바이러스를 ..
2019 소아이식캠프 성공적으..
한국디지털뉴스 김형종 기자 = 대한이식학회가 주관하..
서울대 의과대학,기후환경건..
한국디지털뉴스 김형종 기자 =서울대 의과대학에서 오는 20-21일..
서울대병원,루트로닉 알젠을 ..
한국디지털뉴스 김형종 기자 = 서울대병원에서 지난 13일 '알젠(..
해수욕장 안전관리 감사-어느..
신원을 구체적으로 밝히지 않은 한 시민이 여름철 해..
여성의용소방대 화재예방 펼..
국제시장 및 부평시장 일대 화재예방캠페인 펼쳐 &nb..
군산해경 사랑 나눔
보건복지부에서 주관하는 이달의 나눔인 정부포상에 ..
김선호 찾읍니다
김선호(13세) 남자      당시나..
이경신씨 찾읍니다
이경신(51세) 남자     ..
김하은을 찾습니다
아동이름 김하은 (당시 만7, 여) 실종일자 2001년 ..
강릉 주문진 자연산 활어 인..
동해안을 찾기전에 미리 동해안 자연산 제철 활어를 ..
국민 생선회 광어(넙치) 영양..
양식산 광어는 항노화, 항고혈압 기능성 성분 탁월&nb..
<화제>온 동네 경사 났..
화제 94세 심순섭 할머니댁 된장 담는 날 산 좋고 ..
뽀로로가 아이들의 운동습관..
아파트에 거주하는 가구들이 증가하면서 성장기 아이..
별나무
별나무 아세요?감을 다 깎고 보면주홍 별이 반짝인다..
중부소방서 지하 현지적응훈..
부산 중부소방서(서장 전재구)는 22일 오전 KT중부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