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디지털뉴스 종합일간신문
2019년07월16일화요일
                                                                                   Home > 보건의학
  강동경희대병원 혈관외과 조진현 교수
기사등록 일시 : 2019-06-07 23:09:56   프린터

부제목 : "다리가 아프십니까? 다리 혈관 질환

한디지털뉴스 김형종 기자 = 강동경희대병원 혈관외과 조   진현 교수가 7일 밤 9시 50분부터 방송되는 EBS1TV 명의 다리가 아프십니까? 다리 혈관 질환"편  다리에 통증이 있는 경우, 사람들은 관절 질환이나 척추   질환을 가장 먼저 의심하고 정형외과나 신경외과를 찾는 다. 다리에 상처가 나거나 괴사가 생긴 경우라면 피부과 를 내원하기 쉽다. 당신의 다리가 아픈 이유, 다리 혈관 문제일수 있다. 장시간 앉아서 또는 서서 하는일, 과도한 음주나 흡연, 서구화된 식습관은 다리 혈관에  문제를 일으키는 주범이 된다. 그러나 많은 사람이 심혈관이나 뇌혈관 질환만큼 다리 혈관 질환에 대해서는 잘 알지도, 심각하게 받아들이지도 않는다.

 

무심코 넘어간 다리 통증! 꽉 막힌 다리 혈관!  적절히 치료하지 않으면 다리 절단의 위험성까지 가지고 있다. 다리 혈관 질환으로 인한 증상과 진단법, 적절한 치료법에 대해 강동경희대병원 혈관외과 조진현 교수로부터 알아본다.

 

더 미루다 큰일 난다

 

사람들이 가장 많이 알고 있는 다리 혈관 질환, 하지정맥류! 하지정맥류는 정맥 내 판막에 문제가 생겨 혈액이 심장으로 올라가지 못하고 다리 쪽으로 역류가 발생해 생기는 질환이다. 다리나 종아리 피부 밖으로 다리 혈관이 울퉁불퉁하게 튀어나온 경우가 많다. 직업상의 이유로 장시간 서서 일하는 이모(남 70) 씨 역시 다리 혈관이 튀어나온 지 5년 정도 됐다. 하지만 병원을 찾은 건 최근이다. 혈관은 튀어나왔지만 별다른 통증이 없어 무심코 넘어갔기 때문이다. 오래 방치한 탓에 현재 이모 씨는 일상생활이 불편할 정도의 다리 통증을 넘어 다리 착색까지 진행된 상태다.

 

혈관이 튀어나온 경우는 물론이고 혈관이 튀어나오지 않았더라도 다리 부종이나 땅기고 저린 통증, 피로감이 느껴진다면 병원을 찾아 진단을 받아보는 것이 좋다. 하지정맥류의 경우 진행성 질환으로 치료가 늦어질수록 증상은 심각해지고 치료법 역시 복잡해지기 때문이다. 그렇다면 정맥류 질환의 증상은 무엇이고, 어떻게 치료해야 할까?

 

동맥 혈관이 보내는 신호, 낫지 않는 상처

 

재작년 발목 부위 혈관이 막혀 시술했던 이모(여 86) 할머니. 양말을 신고 벗기 힘들 정도의 다리 통증과 낫지 않는 발가락 상처로 다시 병원에 찾았다. 발가락 상처는 생긴 지 한 달이나 지났고 약을 발라도 나아지지 않았다는데... 발에 상처가 생기고, 그 상처가 오랜 시간 낫지 않는다면 다리 혈관 질환 중 동맥혈관 질환을 빨리 의심해봐야 한다! 일반 상처로 생각하고 시간을 지체하면, 괴사로 진행될 수 있을 뿐 아니라 더 심할 경우 다리를 절단해야 하는 심각한 상황에 이를 수도 있기 때문이다. 하지만 발이나 발가락에 난 상처를 보고 혈관 질환임을 의심하기란 쉽지 않다. 그렇다면 발에 난 상처! 혈관 질환과는 어떤 연관이 있고, 어떻게 혈관 질환이라는 것을 확인할 수 있을까?

 

다리 혈관 건강, 되찾을 수 있을까?

 

아픈 다리, 쉬면 괜찮겠지?‘ 하는 생각은 증상을 악화시킬 뿐이다. 족욕과 찜질 등 다리를 풀어주기 위한 자신만의 방법 또한 다리 혈관에는 더 안 좋을 수 있다. 그렇다면 생활을 불편하게 하는 무겁고 땅기는 다리, 어떻게 나아질 수 있을까? 우선 평소에 실천할 수 있는 간단한 스트레칭만으로 다리 혈관 질환을 예방할 수 있다. 이미 다리 혈관 질환이 생긴 경우라도 빨리 병원을 찾는다면 다음날 일상생활이 가능할 정도의 간단한 시술로 증상이 좋아질 수 있다.

 

EBS 명의 <다리가 아프십니까? - 다리 혈관 질환> 편에서는 다리 혈관 질환의 원인과 증상, 그리고 본인에게 맞는 적절한 치료법을 혈관외과 조진현 교수와 함께 알아본다.


김형종 기자
기자의 전체기사보기
번호 제목 작성자 기사등록일
282 줄었다 늘었다 고무줄 몸매, 체중변동 클수록 사망위험 높다 김형종 기자 2019-07-15
281 서울대병원,안과학 개설 120주년 행사 개최 김형종 기자 2019-07-15
280 서울의대 이종욱글로벌의학센터,에티오피아 심장수술 교육 김형종 기자 2019-07-12
279 콧속 좋은 세균이 호흡기 바이러스 폐감염 억제 김형종 기자 2019-07-12
278 서울대병원,의료사회복지 심포지엄’개최 김형종 기자 2019-07-12
277 치료 자폐증, 한방치료로 증상 개선 효과 기대 김형종 기자 2019-07-11
276 서울대병원 박혜윤,美 의료윤리자문가 자격 획득 김형종 기자 2019-07-11
275 서울대병원,제8회‘자원봉사자의 날’개최 김형종 기자 2019-07-10
274 서울대 의과대학 예방의학교실 국제심포지엄 안내 김형종 기자 2019-07-10
273 서울대병원 췌장담도외과팀, 췌장 담도계 로봇수술 600례 달성 김형종 기자 2019-07-09
272 강동성심병원,비만합병증 예방 캠페인 설문조사 시행 김형종 기자 2019-07-09
271 환자 스스로 연명의료결정 1년새 ‘29배’증가 김형종 기자 2019-07-09
270 서울의대 이종욱글로벌의학센터,네팔 현지 초음파 교육 김형종 기자 2019-07-04
269 알코올 소비량과 대사증후군 연관관계:건강검진 연구 분석 김형종 기자 2019-07-03
268 강동경희대 눈 나빠져 안과 갔는데뇌 하수체 종양이 원인 김형종 기자 2019-07-01
267 서울대병원 이비인후과 정은재 교수 김형종 기자 2019-07-01
266 감기 후 남은 후각장애, 한방치료 효과 입증 김형종 기자 2019-06-28
265 아산재단,창립 42주년 기념 저출산 고령화 심포지엄 김형종 기자 2019-06-28
264 예후 나쁜 미분화 갑상선암,조기진단 실마리 찾았다 김형종 기자 2019-06-28
263 서울의대 이종욱글로벌의학센터,네팔 청각 현지교육 김형종 기자 2019-06-28
  1  2  3  4  5  6  7  8  9  10   
이름 제목 내용
 
 
한가빈,‘미스트롯’..
  병역 기피하고 해외로 달아난 유승준의 ..
  정보보호의 날 맞아 그 중요성 인식하는 ..
  우리사회 안전불감증 부재 이제는 변화되..
  우리사회 애 경사 문화 이제 현실 반영한..
  무더운 여름철 음식관리 철저히 해야
  지난 역사는 우리의 미래에 대한 보배 교..
  북한선박 동해 삼척항 정박사건을 바라보..
  공직자가 바로서야 공직사회가 살고 신뢰..
  루마니아·세르비아에 실종자 수색 구조 ..
  정부당국 하절기 여름철 전력수급대책 차..
  충남 천안삼거리공원,미래 100년을 디자..
  한 미 을지연습훈련 통하여 안보역량 다..
  사회불안 야기하는 불법폭력조직 발본색..
  복지부,동네병원 2.3인실 건강보험 적용
  감사원 자동차 리콜 제도 보완 추진
한 일 관계 정상화 시급한 ..
한.일 관계 적신호, 양국의 국익 ..
검찰은 음주운전 처벌강화..
    음주운전 더 이상의 관용은 없다고..
한국스카우트연맹,21세기 ..
안병일〔글로벌사이버대 뇌교육융..
분열과 갈등 극복하고 새로..
2019년 3.1운동 100주년과 대한민국..
우리나라 지진 안전지대 아..
일본의 지진에 대한 정책과 천재지..
한국사립유치원(한유총)사..
국가관리회계시스템인 에듀파인 도..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201..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이사장 정성숙)은 6월 1일부터 ..
예술단체 링카트, 정류장 ..
한국디지털뉴스 정승로 기자 = 예술단체 링카트(LINKA..
설하수,상큼 활력 넘치는 ..
트둥이’ 설하수가 넘치는 에너지로 해피바이러스를 ..
줄었다 늘었다 고무줄 몸매, ..
서울대병원 박상민 교수팀, 240,640명의 건강검진 결..
서울대병원,안과학 개설 120..
한국디지털뉴스 김형종 기자=‘안과 학과목 개설 120..
서울의대 이종욱글로벌의학센..
한국디지털뉴스 김형종 기자 =서울대학교 의과대학 이..
해수욕장 안전관리 감사-어느..
신원을 구체적으로 밝히지 않은 한 시민이 여름철 해..
여성의용소방대 화재예방 펼..
국제시장 및 부평시장 일대 화재예방캠페인 펼쳐 &nb..
군산해경 사랑 나눔
보건복지부에서 주관하는 이달의 나눔인 정부포상에 ..
김선호 찾읍니다
김선호(13세) 남자      당시나..
이경신씨 찾읍니다
이경신(51세) 남자     ..
김하은을 찾습니다
아동이름 김하은 (당시 만7, 여) 실종일자 2001년 ..
강릉 주문진 자연산 활어 인..
동해안을 찾기전에 미리 동해안 자연산 제철 활어를 ..
국민 생선회 광어(넙치) 영양..
양식산 광어는 항노화, 항고혈압 기능성 성분 탁월&nb..
<화제>온 동네 경사 났..
화제 94세 심순섭 할머니댁 된장 담는 날 산 좋고 ..
뽀로로가 아이들의 운동습관..
아파트에 거주하는 가구들이 증가하면서 성장기 아이..
별나무
별나무 아세요?감을 다 깎고 보면주홍 별이 반짝인다..
중부소방서 지하 현지적응훈..
부산 중부소방서(서장 전재구)는 22일 오전 KT중부산..